블로그로 시작한 인터넷으로 돈벌기의 세계
액트나우

블로그로 시작한 인터넷으로 돈벌기의 세계

먼저 액트나우와 저에 대해 소개하는 것으로 시작하겠습니다.

액트나우는 실천을 모토로 만든 회사입니다. 직장의 월급이 아닌 스스로 경제적 자립을 이루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겠다는 의지가 담긴 이름입니다. 해보고 싶은 사업을 전부 다 해보겠다는 생각도 담겨 있습니다.

직장생활에 대한 고민

대부분의 직장인들은 직장에서 받는 스트레스로 머리가 빠지고 우울증에 시달리는 등 건강이 안 좋아지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런데도 직장이 아닌 다른 대안을 찾는 데는 너무도 게으른 것이 현실입니다. 이런 저런 핑계를 대고 현실에 안주하고 있죠.

company

저 역시 굴지의 대기업에서 남 부럽지 않은 월급을 받으면서 직장생활을 하고 있었습니다. 새로운 것에 대한 관심은 있었지만 어디까지나 회사라는 안전지대를 벗어나는 것에 대해서 고민하지는 않았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매너리즘에 빠지게 되고 내가 진짜 이 일을 하고 싶은 것인가에 대한 의문이 생겼습니다. 그러면서, 다른 부서, 다른 일에 대한 관심도 늘어갔습니다.

블로그로 70만원 벌고

2010년쯤이었던 것 같습니다. 처음 블로그로 수익내기 라는 것에 대해 알게 된 시점이요. 그 당시가 블로그로 돈벌기 컨셉의 책이 나오던 시기였습니다. 어차피 퇴근 후 여유시간에 PC작업으로 할 수 있는 일이었기 때문에 한 번 해보기로 했습니다. 목표는 블로그로 돈이 벌리는지 확인하는 것이었습니다.

blog

그렇게 1년정도 티스토리와 네이버 블로그를 하면서 약 70만원정도의 수익을 올렸습니다. 많은 금액은 아니었지만 처음으로 회사 월급, 주식과 같은 금융 재테크가 아닌 다른 방법으로 돈을 번 경험이었습니다. (최소한 시간 외에 손해볼 일이 없으니 얼마나 좋습니까?)

그 때는 블로그를 하면서도 인터넷이라는 무한한 가능성의 공간에 대해서 진지하게 고민 하지는 않았습니다. 좀 더 파고 들었다면 뭔가 의미있는 결과를 내지 않았을까 아쉬운 마음이 있긴 합니다.

블로그를 그만 둔 이유

퇴근 후 저녁시간을 활용해 블로그 글을 작성하던 어느날, 내가 뭐하고 있는건가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의미있는 글을 작성하는게 아니라 별 의미없는 글을 기계적으로 작성하거나 단순히 수익을 위해 제휴상품과 관련된 글을 지어내고 있는 모습을 인식하게 된 것입니다.

갑자기 떠오른 회의감으로 인해 곧 블로그 운영을 그만두기에 이릅니다. 블로거와 광고주를 이어주는 중개업체만 돈을 벌게 한다는 생각과 중개업체와 광고주의 수익금 산정에 대한 불신도 그만 둔 원인이었습니다.

이렇게 블로그로 돈벌기라는 첫번째 시도는 더 이상의 진전 없이 마무리되고 맙니다. 하지만, 이 때부터 인터넷을 통한 수익창출에 큰 관심이 생기게 된 것만은 분명한 사실입니다.

액트나우 스토리2 로 이어집니다.

Scroll to Top